autel online sell: autel maxisys pro autel md802 autel maxidas ds708

春秋左氏傳

《春秋》는 魯隱公 元年(BC722年)에서 魯哀公14年(BC481年) 까지 12公 2백42년 동안의 魯나라 歷史를 공자가 기록한 책이다. 춘추라는 명칭은 일 년의 네 계절인 春, 夏, 秋, 冬 가운데 春秋만을 뽑아서 인간의 역사를 기록하는 책의 명칭으로 삼은 것이다. 이런 측면에서 춘추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역사를 기술하는 編年體역사서의 효시라 할 수 있습니다.

춘추의 대의와 필법은 매우 엄정하여 맹자는 “춘추가 지어지자 간신적자가 떨었다”고 하였고 골자는 춘추를 짓고 나서 “후대 사람들이 나를 칭찬하는 것도 이 춘추를 통해서 하고 나를 비난하는 것도 춘추를 통해서 할 것이다” 라고 하였습니다. 사기에서는 “난세를 바로잡고 다시 올바른 시대로 돌아감은 춘추만한 것이 없으며 국가를 소유한 자는 춘추를 몰라서는 안 된다” 고 하여 국가를 경영하는 사람들의 필독서로 규정하였습니다.

《春秋》의 經文은 文解가 매우 간략하여 經의 뜻을 설명한 傳이 없이는 그 뜻을 이해하기가 매우 난해한데 春秋左氏傳은 춘추의 해설서인 春秋公洋傳, 春秋穀梁傳과 더불어 춘추를 이해할 수 있도록 설명한 해설서입니다. 좌전은 사실을 전하면서 義를 전하지 않았고 공양전과 곡량전은 義는 전하면서 사실을 전하지 않았다는 비판이 있지만 좌전은 춘추에 기록된 사실과 그에 관련된 구체적 事實을 서술하고 있어 春秋三傳중 최고의 해설서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오늘 날 우리는 중국의 동북공정 일본의 역사 왜곡 등 민족 주체성에 관한 여러 문제에 봉착하고 있습니다. 우리의 정통성을 확립하기 위해서는 정확한 역사인식과 주변에서 일어나는 문제들에 대한 역사의 흐름을 이해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에 동양고전에 대한 이해는 필수적이라 생각하는데 이런 측면에서 春秋左氏傳의 강의는 경학적 측면이나 역사적인 면에서 놓칠 수 없는 좋은 기회라 생각합니다.

 춘추좌씨전 강의는 6년 전에 본 학회에서 강의하여 학우들의 동양학 공부에 많은 도움이 되었는데 다시 강의를 바라는 회원님들의 요청에 의해 夷山 崔長鶴선생님께서 맡아주시기로 하였습니다. 夷山 崔長鶴선생께서는 東周列國志를 완역 해설한 《夷山列國志》12권을 펴낸 저자입니다. 그간 선생께서는 儒家 13經 중의 하나인 春秋左氏傳을 국내에서는 보기 드물게 동방문화진흥회에서 대중강의로 개설하게 되었으니 회원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랍니다.

 

이산 선생님

◉강의일시 : 매주 목요일 오후 7시~9시 (첫 강의는 7월4일부터 시작합니다)

◉강의 장소 :본회 강당

◉수강료 : 월8만원

◉문 의 :(사) 동방문화진흥회☎02-2237-9137

Leave a Reply

*



SAPE ERROR: Нарушена целостность данных при записи в файл: /home/hosting_users/dongbangorg/www/dongbangwordpress/wp-content/themes/itheme2/images/cache/46632324c5f47b7d90521e9569bd6b3c/links.db